본문 바로가기

조동초등학교

당당한 어린 소녀, <모모> 을 읽고 조동초등학교 김영실 ※ 종합 문예지, "남동문예" (17호, 2010년)에 게재된 내용입니다. 내가 이 책을 읽게 된 동기는 순전히 학교 골든벨 때문이었다. 처음에는 362쪽이나 되는 이 책을 언제 다 읽나 고민도 많이 했었는데 예상 밖으로 읽으면 읽을수록 빠져드는 재밌는 책이었다. 내가 원래 그다지 책에 집착하지 못한다. 읽다가 지루해서 안 읽고 딴 짓하고 잠도 잔다. 그런데 모모란 책이 이런 나를 밤까지 새면서 읽게 한 것이 마법처럼 놀랍고 신기하다. 그 이유는 아마도 모모 책 겉표지 속에 있을 것이다. 겉표지는 귀여운 어린 소녀가 서 있지만 왠지 쓸쓸하고 힘들어 보였다. 이 소녀는 책 주인공 모모이다. 폐허된 원형 극장에 살며 동네 사람들의 사랑을 듬뿍 받고 있는 힘차고 당당한 멋진 소녀이다. 모모.. 더보기
개미의 비밀 집, <개미의 비밀> 을 읽고 조동초등학교 임고은 ※ 종합 문예지, "남동문예" (17호, 2010년)에 게재된 내용입니다. 까미야, 넌 착하구나 여왕개미의 왕관을 예쁘게 만들다니 그리고 여름이 지나가지 않을 때 먹이를 모으다니 부지런 하구나 나도 늦잠을 잘 때가 많았는데 이 책을 읽고 좀 일찍 일어나 혹시 개미들도 늦잠을 자니? 책에 안 나와 있어서 궁금해 그런데 왜 땅에서 살고 있니? 봄, 여름엔 춥지 않고 따뜻한데 밖에서 살아도 되는데 난 집이 싫고 밖이 좋아 친구와 어린이랑 사이가 더 좋아지기 때문이야 난 학교가 좋아 공부도 하고 성적이 좋아지기 때문이야 그런데 개미의 비밀이란 책을 읽어서 개미의 비밀을 알게 되었어! 그런데 네가 좋아 하는 음식이 뭐니? 난 수영을 하다가 밥을 먹었는데 모르고 흘려버렸어 그런데 개미들이 밥과 .. 더보기
바쁜 주인공,<엄마 내 생각도 물어줘>을 읽고 조동초등학교 김지수 ※ 종합 문예지, "남동문예" (17호, 2010년)에 게재된 내용입니다. 나는 학원을 5개를 다닌다. 그래서 너무나 싫고 짜증납니다. 이 책의 나오는 주인공도 나랑 똑같은 생각입니다. 근데 난 화요일만 바쁩니다. 하지만 이 주인공은 매일 바쁩니다. 그래서 주인공의 마음을 쉽게 이해 할 수 있겠어요. 나는 집에 오면 간식을 먹고 가는데 이 주인공은 바로 학원을 갑니다. 학원은 바쁜 것 같다. 왜냐하면 사람을 나쁘게 하게하고 혼나게 만들어요. 하지만 좋을 때도 있어요. 왜냐하면 똑똑하게 해주고 100점 맞게 해주잖아요. 근데 엄마들은 우릴 로봇이라고 생각 하나 봐요. 이거해라 저거해라 시켜요. 엄마들은 우리 마음을 몰라요. 우리가 하기 싫다고 말하면 엄마 화내요. 또 속상하고 답답한데요.. 더보기
지식의 가치, <누가 제일 부자일까요?>를 읽고 조동초등학교 유선주 ※ 종합 문예지, "남동문예" (17호, 2010년)에 게재된 내용입니다. 누가 제일 부자일까요? 돈이 많은 사람이 부자일까요, 아니면 많은 장식품을 하고 다니는 사람이 부자일까요? 돈과 장식품은 해적과 도둑에게 빼앗기면 그만이지만 지식과 지혜가 있는 사람은 지식과 지혜가 있어서 부자인 것 같아요. 이 이야기의 내용은 배에 탔던 부자 사람들이 도적들에게 빼앗기고 말았어요. 그런데 지식과 지혜가 많은 할아버지는 지식과 지혜가 많은 할아버지는 지식과 지혜로 학교를 세웠어요. 저는 돈이나 보석보다는 지식과 지혜가 중요하다는 것을 깨달았어요. 저도 돈이나 장난감보다는 책을 많이 읽고 지식과 지혜를 많이 키워야겠어요. 그리고 어른이 되어 지식과 지혜가 많아 선생님이 되어 아주 훌륭한 선생님이 .. 더보기
오빠와 여동생의 전쟁, <레모네이드 전쟁>을 읽고 조동초등학교 박은선 ※ 종합 문예지, "남동문예" (17호, 2010년)에 게재된 내용입니다. 내가 이 책을 읽게 된 계기는 4학년 독서 골든벨 때문에 이 책을 읽게 되었다. 이 책의 줄거리는 제목과 책 표지에서 볼 수 있다. 왜냐하면 책 표지에 한 여자아이와 레모네이드 속에 그려진 남자 한 명이 그려져 있는 것을 보고 또 제목으로 써 있는 말을 보고 누나와 동생의 레모네이드 시합이라든가 아님 오빠와 동생의 레모네이드 시합이라든가 그래서 이 책의 줄거리를 책 표지와 책 제목을 보고 살~짝 알았다. 본격적으로 줄거리에 대해서 말해 보자면 오빠의 반과 동생 제시가 레모네이드 시합을 하는 것이다. 내가 1년 전에 읽은 것이라 기억은 잘 나지 않지만 오빠 에반과 동생 제시는 결국 중간에 갈라지고 말았고 그 후부.. 더보기
환경은 모두 지켜요, <환경은 내가 지켜요>를 읽고 조동초등학교 김지훈 ※ 종합 문예지, "남동문예" (17호, 2010년)에 게재된 내용입니다. 텔레비전이나 신문에서 환경오염이 심하다는 이야기를 들었지만 이 책을 읽어 보기 전까지 환경오염이 이렇게 심각할 줄 몰랐습니다. 물에도 등급이 있다는 내용을 보고 깜짝 놀랐습니다. 더욱 더 놀라운 것은 식용유 한 컵을 맑은 물로 만들려면 우리 집 욕탕에 있는 욕조를 100통이나 물이 필요하다는 내용이었습니다. 그래서 저는 가족과 함께 인천 지역에 있는 산, 들, 개울가로 나가 보았습니다. 백석할아버지 묘소 옆에 있는 개울가에서는 물고기들이 놀기는 커녕 죽어가고 있었고 심한 악취가 내 코를 찔렀습니다. 엄마와 나는 가방을 내려놓고 휴지를 주웠습니다. 물풀줄 한포기가 쏘옥 얼굴을 내밀면 영영 푸른 하늘도 못보고 허리.. 더보기
따라하는 우리반, <꽁지머리 소동>을 읽고 조동초등학교 경민서 ※ 종합 문예지, "남동문예" (17호, 2010년)에 게재된 내용입니다. 주인공에게 안녕? 나는 경민서라고 해 너는 참 웃기다 왜냐하면 선생님과 너희네반 친구들에게 머리를 대머리로 하고 온다고 거짓말을 했잖아 그렇다고 선생님과 너희네반 친구들한테 거짓말로 머리를 아예 대머리로 한다고 해서 선생님과 너희네 반이 머리를 대머리를 하고 왔잖아 그건 너무 심하다 그래도 선생님과 너희네 반이 매일 따라 해서 많이 속은 상했겠지 너는 참 좋겠다 왜냐하면 너는 머리가 길고 나는 머리가 짧잖아 그리고 또 나는 머리를 묶으면 이상하고 너는 머리를 묶으면 예뻐서 너한테 좋겠다고 한 거야 나는 유치원 때는 머리가 길어서 머리 묶는 것을 좋아 했었어 그런데 엄마가 미용실에 가서 머리를 짧게 잘라요 라고 .. 더보기
나눔은 좋은 습관 , <나누며 행복해요>를 읽고 조동초등학교 / 유 선화 ※ 종합 문예지, "남동문예" (17호, 2010년)에 게재된 내용입니다. 어머니의 추천 도서로 ‘나누며 행복해요’라는 책을 읽었습니다. 나눔이라는 것은 무엇이든 많아야 하는 것도 아니고 힘든 일도 아닙니다. 누구나 할 수 있는 사소한 행동부터 나눔은 시작합니다. 우리가 실천할 수 있는 나눔에는 어떠한 것이 있을까요? 예를 들어 다른 사람의 말에 귀를 기울이고 함께 이야기를 나누는 것 집안일을 돕고, 교실에 버려진 쓰레기를 줍는 것 등 이렇게 나눔은 일상생활에서 우리가 쉽게 실천할 수 있답니다. 나뿐만 아니라 주위 친구들, 가족들을 배려하는 마음과 관심만 있다면 나눌 수 있답니다. 또, 우리가 직접 만나지는 못하지만 함께 살아가고 있는 많은 사람들이 있습니다. 배려하는 마음은 모..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