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남동 이야기 통! 통!/남동샘터 기자단

[인천 벚꽃 명소 추천] 장수천 벚나무길 벚꽃이 활짝 피었습니다!


안녕하세요~ 남동샘터 최강희 기자입니다.

4월의 따뜻한 봄 바람을 타고 벚나무 벚꽃이 활짝 피었습니다~

봄을 알리는 많은 봄 꽃들이 있지만, 벚꽃의 화려함은 단연 최고 인듯 합니다.


  벚나무길


남동문화생태누리길 A~ B 코스 벚나무길을 걸어보았습니다.

자전거 도로와 산책로는 개나리꽃과 하나둘 피기 시작하는 벚나무 벚꽃으로 보기만 해도 향기롭고 기분마져 상쾌한 힐링이 되는 아름다운 길 이였습니다.


▲ 남동문화생태누리길

 

장수천을 중심으로 길게 이어진 남동문화생태누리길은 소래습지생태공원에서 청소년수련관 그리고 인천대공원까지 이어집니다. 마사토길, 황토길, 테크로드, 벚나무길등 다양한 코스들이 있는데요, 저는 벚나무길에 마음을 빼앗겼네요 ^^ 하하


▲ 남동문화생태누리길 안내판


산책, 등산, 자전거, 운동을 나오신 많은 분들이 계셨고, 한쪽에는 운동시설이 그리고 채소를 파시는 할머니의 분주함과 넉넉한 인심이 정겨워 보이는 벚나무길 입니다.


▲ 운동기구 

▲ 채소 할머님


길가쪽 벚꽃들은 이미 활짝 피어 많은 사람들에 포토존 으로 사랑을 받고 있습니다. 가는길을 멈추고 사진을 찍으시는 분들이 많았는데요, 해마다 만나는 벚꽃이지만 볼 수 있는 시기가 너무 짧아서, 봄 바람에 봄 비에 떨어지는 벚꽃이 아쉬워 저마다 사진에 담아두고 오래도록 보고 싶은 마음이 아닌가 합니다.


▲ 벚꽃이 만개했어요


▲ 나무기둥의 벚꽃


벚꽃은 독성이 없고, 예로부터 숙취나 식중독 해독제로 쓰였다고 합니다. 해수나 천식에도 도움을 주며, 무엇보다도 벚꽃이 주는 화려함은 많은 사람들을 즐겁게 합니다. 재워 저장했거나 잘 말려둔 벚꽃 3~5 송이를 찻잔에 넣코 끓인 물을 부어 2분간 우려내어 마셔보세요.

봄을 느낄수 있는 또 다른 방법 벚꽃차 가 되겠죠?! ^^ ㅎㅎㅎ


▲ 벚꽃차


벚꽃차 만드는 방법?


<마른 벚꽃차> 봉우리째 딴 꽃을 그늘에서 2주간 말려 밀봉 보관 합니다

<저장용 벚꽃차> 벚꽃을 꼭지 채 따서 물에 살짝 씻고, 물기를 제거해줍니다. 소금을 약간 탄 물을 만들고(9:소금1)벚꽃을 담군후 숙성시킵니다. 벚꽃 봉우리를 병에 보관하고 매실초를 약간 넣어주면 맛이 더욱 좋아진다고 합니다. 냉장고에 보관합니다.


▲ 남동구 장수천 벚나무길


팝콘나무는 제가 붙인 벚꽃의 또 다른 애칭 입니다. 벚꽃 피는 모습이 마치 팝콘이 튀겨진 모습처럼 보여져 만들어준 별명 이네요. ^^ 하하~~~ 그리고 올 봄에는 봄비가 조금 늦게 내려주기를 바래 봅니다. 벚꽃이 지기전에, 벚꽃이 가장 예쁜날 사랑하는 가족과 아이들 부모님, 친구 연인과 함께 아름다운 벚꽃길을 남동구 장수천 벚나무길 을 찾아 보아야 겠습니다.


여러분도 이 봄 사랑하는 님과 함께 아름다운 벚꽃길 찾아보세요~ ^^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인천 남동구 장수동 | 장수천
도움말 Daum 지도